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험 혁신…소비자 만족에 가장 중요한 열쇠"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2019.08.09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삼성·MS 파트너십 확대…다른 OS간 매끄러운 연결 경험 제공

image
패트릭 쇼메 삼성전자 부사장 /사진=삼성전자
"마이크로소프트(MS)와 협력 확장은 스마트폰과 PC 경험을 혁신해, 새로운 시대에 새로운 제품을 선보일 수 있는 중요한 시작입니다."

패트릭 쇼메 삼성전자 부사장은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갤럭시언팩 행사 전 인근 호텔에서 진행된 멀티 디바이스 경험 브리핑에서 MS와 파트너십 확대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쇼메 부사장은 "소비자를 사로잡기 위해서는 기기 혁신도 중요하지만, 경험 혁신이 더 중요하다"며 "향후 10년을 내다보며 모바일 경험의 혁신 선봉장이 될 방법을 고민했고, 파트너 협업에서 해답을 찾았다"고 말했다

삼성과 MS는 기존에도 협력 관계였지만, 지난해부터는 더욱 더 긴밀한 관계로 협력 부분을 확장했다. 이를 통해 스마트폰·태블릿·PC 등 OS(운영체제)가 다른 기기간에 보다 매끄러운 연결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갤럭시노트10에는 이런 협업의 결과가 일부 반영됐다. 회의나 수업 중에 삼성 노트 앱에서 S펜으로 작성한 메모를 바로 MS워드 파일로 변환해 빠르게 공유할 수 있다. 또 갤럭시노트10은 윈도 PC와 연결해 스마트폰으로 오는 알림과 문자 답장 등을 PC에서 바로 할 수 있다.

쇼메 부사장은 경험 혁신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현재 스마트폰 시장은 기기 교체 주기가 길어지면서 전반적으로 성장이 둔화하고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는 사용자 유지가 중요한데, 경험 혁신은 사용자 유지, 브랜드 이미지 개선, 전반적인 소비자 만족에 가장 중요한 열쇠"라고 설명했다.

삼성은 MS 외에 미디어 분야 경험 혁신을 위해 스포티파이와도 1년 전부터 협력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이런 파트너십을 주기적으로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쇼메 부사장은 "이번 협업 확장은 우리에게 매우 의미 있는 첫걸음"이라며 "기기 간 연동과 통합성을 높여 심리스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삼성과 MS는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