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 상반기 연봉 205억…스톡옵션으로 194억

머니투데이
  • 진경진 기자
  • 2019.08.14 15:5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 사진제공=오렌지라이프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가 올 상반기 205억원이 넘는 연봉을 받았다. 여기에는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행사에 따른 소득 194억원이 포함됐다.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정 대표이사는 올 상반기 급여 4억5000만원, 상여 6억1400만원, 기타 근로소득 5400만원, 스톡옵션 194억4500만원을 받아 총 205억6400만원의 연봉을 받았다.

정 대표 외에도 4명의 경영진이 스톡옵션 행사 이익으로 연봉을 두둑히 챙겼다.

앤드류 바렛 부사장은 급여 3억2500만원, 상여 2억4100만원, 기타 근로소득 3600만원에 스톡옵션으로 97억2200만원의 수익을 올리면서 총 103억2400만원을 받았다.

이 외에 곽희필 부사장과 황용 부사장, 박익진 부사장 등도 스톡옵션으로 20~30억원대 수익을 보면서 25억~36억 수준의 보수를 지급받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베이징도 봉쇄령? 한국 교민들 SNS 소문에 '긴장'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