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샤밀 향한 권아솔의 도발 "나에게 지기 좋은 상대"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8.16 09:3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샤밀(왼쪽)과 권아솔. /사진=로드FC 제공
샤밀(왼쪽)과 권아솔. /사진=로드FC 제공
권아솔(33, 팀 코리아MMA)이 복귀전 상대로 결정된 샤밀 자브로프(35, AKHMAT FIGHT CLUB)를 향해 도발을 했다.

권아솔은 오는 11월 9일 여수 진남체육관에서 열리는 굽네몰 ROAD FC 056에서 샤밀 자브로프(35, AKHMAT FIGHT CLUB)와 맞붙는다.

권아솔은 지난 5월 18일 제주도에서 열린 굽네몰 ROAD FC 053 제주에서 만수르 바르나위와 맞붙은 뒤 은퇴설에 휩싸였다. 은퇴를 공식 발표한 것이 아니었지만, ROAD FC 유튜브 채널에서 게시된 킴앤정TV 콘텐츠에서 정문홍 전 대표가 "권아솔이 은퇴를 하겠다고 했다"고 말했기 때문.

이후 권아솔은 특별히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지난 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은퇴에 대해 공식적으로 언급했다.

당시 권아솔은 "만수르에 지고 나서 쉬다가 왔고, 은퇴까지 고민했었다. 은퇴한다는 말은 아니었는데, 와전된 것 같다. 이기면 브라질로 선교 활동을 가기로 했으니까 약속을 지키기 위해 고민했었다. 선교를 갈 건데, 미뤄서 시간을 두고 만수르를 잡고 갈 예정"이라는 말로 복귀를 선언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권아솔의 상대로 샤밀 자브로프가 언급됐다. 당시만 해도 경기가 확정된 상황은 아니었다. 그러나 상황이 좀 더 진척되며 권아솔의 상대로 샤밀 자브로프가 확정됐다.

권아솔은 이에 대해 "샤밀에 대해 별생각이 없다. 그냥 만수르와의 재대결을 위해 가장 명분 좋은 상대라고 생각했다. 샤밀은 러시아에서는 챔피언이고 좋은 선수지만, 상성 이번에는 나에게 지기 좋은 상대라도 생각한다. 나이도 있고 선수로서 끝물이라고 생각한다. 나에게 지면 은퇴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상한다"며 상대에 대해 언급했다.

한편, 권아솔이 소속되어 있는 ROAD FC는 9월 8일 대구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5를 개최한다. 굽네몰 ROAD FC 055의 메인 이벤트는 '페더급 챔피언' 이정영과 박해진의 타이틀전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