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CJ그룹 "작은기업-크리에이터 매칭 상생 돕는다"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2019.08.22 09:4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올해 3회째 맞이한 오크리에이터스 프로그램…잠재력있는 작은기업과 크리에이터 매칭 지역 경제 활성화

image
CJ그룹 상생혁신팀 이재훈팀장(가운데 왼쪽 남자),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한정수 센터장(가운데 오른쪽 남자)이 오크리에이터스에 참가해 수상한 20개 작은기업과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상생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했다./사진제공=CJ그룹
CJ (96,300원 상승300 0.3%)그룹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가 21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작은 기업과 크리에이터를 매칭해 상생을 돕는 ‘오크리에이터스(O! CreatUs·Open+Create+Us)’ 프로그램에서 선발한 20개 작은기업·크리에이터 시상식을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 수도권·영남권에 이어 올해 세종·충남·전북·전남·광주·제주·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진행된 오크리에이터스 프로그램은 각 지역의 잠재력 있는 작은 기업과 크리에이터를 매칭시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동시에 유망한 크리에이터를 발굴해 콘텐츠 산업의 성장에도 도움이 되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두 번의 공모를 통해 50개팀을 선발한 데 이어 올해 30개 팀이 홍보 콘텐츠를 제작해 마케팅 활동을 해왔다.

이 중 올해 선정된 우수 작은 기업은 인삼제품 제조업체 '백산인삼'·유아용식품업체 '아가맘마'·과일아이스크림 제조업체 '젤요' 등 10곳으로 충청,호남,제주 지역에 기반을 두고 있다. 이 중 최우수상 5곳은 CJ헬로를 통해 지역 방송에 홍보되는 기회를 갖는다.

우수 크리에이터에는 일상의 소소함을 깔끔한 영상으로 소개하는 ‘츄삐’와 디져트 레시피 전문 콘텐츠를 운영중인 ‘슈가풀’ 등 10개 팀이 수상했다. 수상 크리에이터에게는 최대 300만원의 상금과 함께 DIA TV 및 CJ 헬로 지역방송에서 활동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김태엽 백산인삼 대표는 “4대째 농사일에만 전념하다 오크리에이터스 지원을 받으면서 유튜브 홍보에 관심을 갖게 됐고 이 경험이 향후 제품을 소비자에게 소개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특히 올해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개최된 아시아 최대 1인 창작자 축제인 ‘다이아 페스티벌’ 컨벤션 부스에 참가해 제품을 알릴 수 있는 홍보의 기회를 제공했다. 향후 일부 제품에 대해서는 주문 생산 기반 커머스 플랫폼 ‘카카오 메이커스’ 입점도 지원한다.

CJ그룹상생혁신팀 관계자는 “첫 회 수도권으로 시작한 공모전이 올 해 3회째를 맞아 호남, 제주 등 전국으로 확대되면서 지역의 작은 기업들에게 상생의 발판을 넓히는 계기가 됐다” 며 “지역에서 활동하는 작지만 특색있는 우수 기업들이 성장함으로써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는 건강한 상생 생태계가 자리잡아가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