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 정신나간"…지소미아 종료에 발끈한 배현진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VIEW 456,483
  • 2019.08.23 08:3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2일 페이스북에 "지소미아 파기 결정한 文 정권에 분노" 글 게재

image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사진=이동훈 기자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이 한국 정부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를 종료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분노의 뜻을 표했다.

배 위원장은 지난 22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정신 나간'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지소미아 파기 결정을 한 문 정권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며 "5000만 국민을 설마 핵 인질로 내몰겠냐. 아무리 후안무치한 정권이라도 국가 생존의 금도는 지킬 줄 알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국 파문이 일파만파 가자 논란을 논란으로 덮으려 얕은 꼼수를 부린 건가. 정말 정신 나간 자살골이다"라고 비난했다.

또 배 위원장은 "집권 연장을 위해 국민도 국가의 존영도 내팽개치는 정부, 자격 있냐"라며 "분연히 일어나자. 자유 대한민국을 지키고 소중한 우리 삶을 지켜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한국 정부는 한일 양국 간 안보 협력 환경에 중대한 변화가 생겼다고 판단, 2016년 체결한 지소미아를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1년마다 연장 여부가 결정되는 지소미아는 오는 24일에서 25일로 넘어가는 자정까지 한일 한쪽이 파기 의사를 통보하면 자동 종료된다. 정부는 이날 발표에 따라 24일 이전 일본 정부에 종료 의사를 통보할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