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SK 김태훈, 경미한 팔꿈치 근육통... 3~4일 휴식 예정 [★현장]

스타뉴스
  • 인천=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9.04 17: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SK 김태훈. /사진=SK 와이번스
SK 김태훈. /사진=SK 와이번스
SK 와이번스 구원투수 김태훈이 경미한 팔꿈치 근육통 탓에 잠시 쉬어간다.

SK 염경엽 감독은 4일 인천 NC 다이노스전에 앞서 "김태훈이 팔꿈치에 뼛조각이 조금 돌아다닌다. 최근 이 뼛조각이 근육을 조금 자극하는 느낌을 받아서 3일에서 4일 정도 쉬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태훈은 올해 SK 막강 필승조로 발돋움했다. 66경기 출전해 4승 3패 27홀드 7세이브 평균자책점 3.44를 기록했다. 3일 NC전에도 출전해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SK 관계자는 "원래 안고 있었던 증상이다. 시즌 끝나고 수술을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