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뻐근하고 속은 더부룩"…명절 피로 날리는 마사지 3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2019.09.14 05: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체한 듯 답답한 속은 '손 마사지'로 해결…퉁퉁 부은 다리는 '승산혈' 자극해봐

image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추석 명절 이후, 몸이 찌뿌둥하고 더부룩해 불편함을 느끼고 있다면 오랜 시간 운전과 음식 준비로 피로한 몸 상태에 기름진 음식까지 배불리 먹은 건 아닌지 되돌아보자.

체한 듯 속이 갑갑하고 어깨와 종아리가 돌처럼 단단하게 굳어있다면 맞춤형 마사지가 필요한 때. 속은 가뿐하게, 근육은 부드럽게 푸는 마사지 포인트를 모아 소개한다.



◇꽉 뭉친 어깨 풀고 싶을 땐


뭉친 어깨 마사지 포인트, 견중수혈과 견중혈./사진=이미지투데이, 그래픽=이은 기자
뭉친 어깨 마사지 포인트, 견중수혈과 견중혈./사진=이미지투데이, 그래픽=이은 기자
오랜 시간 앉아있거나 긴장할 경우 가장 쉽게 뭉치는 부위가 어깨. 특히 운전을 오래 했거나 불편한 자세로 명절 음식 준비를 했다면 어깨 통증이 생기곤 한다. 대중교통에 오래 앉아 스마트폰을 본 이들도 마찬가지.

불편함을 느낄 정도로 뭉친 어깨는 '견중수혈'과 '견정혈'을 꼭꼭 누르면 완화된다. 마사지 포인트를 찾는 건 어렵지 않다.

고개를 숙였을 때 살짝 튀어나오는 뼈에서 양쪽 2㎝ 정도 떨어진 자리가 바로 '견중수혈'이며, 뼈와 어깨 끝의 정중앙이 '견중혈'이다. 이 두 곳을 엄지손가락으로 3초 정도 지그시 누르고 둥글게 문질러 마사지하면 뭉친 근육이 금방 말랑말랑해진다.



◇더부룩하고 답답한 속 다스릴 땐


더부룩한 속 다스리는 마사지 포인트/사진=이미지투데이, 그래픽=이은 기자
더부룩한 속 다스리는 마사지 포인트/사진=이미지투데이, 그래픽=이은 기자
기름진 명절 음식은 먹을 땐 맛있지만 먹고 난 뒤엔 속이 답답하고 더부룩한 증상이 생기기 쉽다. 이 땐 손 마사지만 해도 금방 답답했던 속이 풀리니 3분만 투자해 마사지를 해보자. 명절을 쇤 후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도 쉽게 할 수 있으니 배워두면 좋다.

소화를 돕는 마사지 포인트로는 '합곡혈' '내관혈'이 있다.

합곡혈은 엄지와 검지 사이에 도톰한 부분으로, 5초 동안 지그시 여러 번 반복해 누르면 된다. 이 부분은 몸의 순환을 돕는 곳으로, 급체, 소화불량, 구역질 등의 증상이 있을 때 자극하면 좋다.

내관혈은 소화 불량, 스트레스로 가슴이 답답할 때 누르면 좋다. 손바닥 끝에서 5㎝ 정도 내려온 부위로, 엄지손가락에 힘을 줘 5초간 강하게 누르면 된다.



◇부은 다리는 이렇게


부은 다리 마사지 포인트/사진=게티이미지뱅크
부은 다리 마사지 포인트/사진=게티이미지뱅크
불편한 자세로 오래 있다보면 하체 순환이 원활하지 않고 정체되면서 근육이 뭉치고 퉁퉁 붓게 된다.

오랜 시간 같은 자세로 일하게 될 경우, 한 시간에 한 번은 휴식을 취하거나 스트레칭, 산책 등으로 하체를 움직여줘야 하는데 귀성·귀경길은 물론 음식 준비를 할 땐 쉽지 않은 것이 사실.

이미 부어버린 다리는 부기를 해소하는 경혈 마사지로 가급적 빨리 풀어주는 것이 좋다.

다리 마사지는 발목에서 시작해 무릎을 향해 주물러주면 되는데, 이때 집중적으로 공략해야 할 곳은 '승산혈'이다.

승산혈은 바로 발목에서 종아리로 이어지는 근육의 중간 부분, 종아리 근육의 가장 끝 부분으로, 5분 간 누르거나 주물러 자극하면 된다. 특별히 아픈 곳을 있다면 해당 부위를 집중적으로 부드럽게 누를 것.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