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법무부와 갈등' 윤석열, 추석연휴 '장고 모드'…조국 수사팀, 수사에 총력

머니투데이
  • 이미호 기자
  • 2019.09.12 10:2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 L]검찰, 정경심 소환시기 및 방법 고심중…표창장 의혹, 조국 딸 소환조사 가능성

image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구내식당을 향해 이동하고 있다. 2019.9.11/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과 가족을 둘러싼 각종 의혹 관련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는 가운데 조 장관이 '검찰개혁'을 내세우는 등 양측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추석 연휴에는 공식적으로 출근은 안하지만, 수사방향 등 현안을 놓고 장고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윤 총장은 추석 연휴기간 동안 자택 등 서울에 머무르며 조 장관 관련 수사를 포함한 현안을 점검할 것으로 알려졌다. 윤 총장은 전날 오전 대검 간부들과의 아침회의에서 "추석 기간에도 업무에 차질이 없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대검 관계자는 "추석을 앞두고 통상적인 업무 체크 등을 잘 하라는 의미"라고 했지만, 조 장관 관련 수사가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만큼 법과 원칙에 따른 수사 의지를 재확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법무부 고위간부들이 조 장관 취임 당일인 지난 9일 대검 간부들에게 윤 총장 지휘를 받지 않는 수사팀 구성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져 양측간 신경전이 거세지는 양상에서 윤 총장의 고심이 더욱 깊어질 전망이다.

실제로 윤 총장은 대검 간부들로부터 해당 제안을 전해 듣고 그 자체가 공정성 등에 문제가 될 수 있다며 단호하게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무부는 해당 제안이 수사팀에 대한 외압 논란을 부르자 "아이디어 차원의 의견 교환이었을 뿐"이라며 "그 과정에서 법무부 장관에게 보고된 사실은 없다"고 해명했다. 조 장관도 이날 기자들과 만나 "저도 보도를 보고 알았다. 예민한 시기인만큼 다들 언행에 조심해야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조 장관은 검찰개혁의 일환으로 밝혔던 '검찰에 대한 인사권 행사'에 속도를 냈다. 지난 10일에는 비검사 출신인 황희석 법무부 인권국장을 검찰개혁추진단장에 기용했고, 박상기 전 법무장관 재임 시절 2년간 정책보좌관을 지낸 이종근 인천지검 2차장검사(50·사법연수원 28기)를 법무부로 파견했다.

게다가 '윤 총장 사람'으로 알려진 강진구 수원고검 사무국장이 대검 사무국장에 추천돼 법무부 재가를 기다리고 있던 상황에서 법무부가 이를 뒤집고 이영호 광주고검 사무국장을 임명키로 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갈등 분위기는 더 깊어졌다.

조 장관 관련 수사를 진행하고 있는 수사팀은 사실상 추석 연휴를 반납하고 증거와 자료 수집에 총력전을 펼칠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지난 10일과 11일 이틀에 걸쳐 경북 영주시 소재 동양대 캠퍼스 총무복지팀, 교양학부 사무실, 산학협력단 등에 관련 자료 임의제출 요구에 나섰다. 압수수색은 아니지만 검사와 수사관등이 상주하면서 표창장 위조 의혹과 관련해 꾸준히 증거 수집을 하는 등 수사망을 좁히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조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소환 시기와 방식을 놓고 계속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수사팀 관계자는 "수사 진행경과에 따라 가장 효율적으로 조사를 진행하는 방식과 시기를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 교수는 지난 6일 딸 동양대 표창장 위조 의혹과 관련해 사문서위조 혐의로 공소시효 직전에 전격 불구속기소 된 바 있다. 여기에 딸 부산대 의전원 부정입학 의혹과 관련해 위조 사문서 행사,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추가로 적용하고 있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이 "사실 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필요한 사람은 전부 조사하겠다"는 입장이라, 표창장 위조 혐의와 관련해 조 장관의 딸을 소환조사할 가능성도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