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에스모머티리얼즈, 자회사 엔엠티 흡수합병 완료…실적 개선 기대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2019.09.17 09: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반도체 소재 전문기업 에스모 머티리얼즈 (1,575원 상승40 -2.5%)가 자회사 엔엠티와 흡수합병을 완료하고 수소차 전지 소재 장비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17일 밝혔다.

엔엠티는 수소차 전지용 음극재 및 분리막 코팅 시스템 전문기업이다. 지난해 매출액 약 65억원, 영업이익 약 10억원을 달성했다. 에스모머티리얼즈는 매출 확대 및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7월 엔엠티 인수 및 흡수합병을 결정했다.

이번 합병을 통해 에스모머티리얼즈는 기존 반도체 소재 사업에 이어 엔엠티의 수소차 전지 소재 장비 사업을 사업부로 편입하게 됐다.

두 회사의 주식인수계약에 따르면 엔엠티는 올해 9월부터 12월까지 매출액 85억원, 영업이익 15억5465만원을 달성할 전망이다. 엔엠티는 2021년까지 각 사업연도의 보장 실적을 달성하지 못할 경우 지분매매대금을 조정하고 조정금액의 차액만큼 김영호 엔엠티 대표가 보유한 에스모머티리얼즈 전환사채를 소각하기로 했다.

에스모머티리얼즈 관계자는 “엔엠티는 산업용 코팅장비 및 수소 연료전지용 코팅장비 핵심 기술을 보유해 국내외 완성차 업체 및 연료전지 업체에 양산장비를 공급하고 있다”며 “기술력을 기반으로 안정적 실적을 내고 있는 만큼 합병을 기점으로 에스모머티리얼즈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국내외 장비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합병 절차를 마무리함에 따라 올해 3분기부터는 엔엠티 실적이 본격적으로 반영될 것”이라며 “하반기 흑자전환에 성공하기 위해 수익성 중심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