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구글, 10월 15일 픽셀4폰 공개…듀얼카메라 탑재할 듯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2019.09.17 11:0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메이드 바이 구글' 이벤트 초대장 발송…생체인증·동작인식 등 추가

image
구글 이벤트 초대장 /사진=폰아레나
구글이 다음 달 미디어 행사에서 새로운 스마트폰 픽셀4를 비롯해 새로운 제품을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16일(현지시간) 폰아레나 등 외신에 따르면 구글은 '메이드 바이 구글' 이벤트 초대장을 발송했다. 행사는 내달 15일 미국 뉴욕에서 열린다. 초대장에는 제품에 대한 특별한 언급이 없지만, 구글은 이날 차세대 스마트폰 픽셀4 시리즈를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픽셀4는 그동안 많은 정보가 유출됐으며, 구글도 자사 블로그를 통해 일부 사양을 공개하기도 했다. 제품에서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애플 아이폰11처럼 후면에 카메라를 위한 큰 사각형 모듈을 탑재한 점이다. 다만 구글은 트리플(3개) 카메라가 아닌 듀얼(2개) 카메라와 특수센서를 내장했다.

픽셀4는 멀티 카메라가 대세인 중에도 싱글(1개) 카메라를 고집하던 구글이 처음으로 후면 듀얼 카메라를 적용한 첫 제품이다.

픽셀4에는 생체인증과 동작 인식 기능이 새롭게 들어간다. 제품 전면에는 애플의 페이스ID와 유사한 도트 프로젝터와 적외선카메라, 투광 일루미네이터 등이 탑재됐다. 또 구글이 몇 년 전에 공개한 레이더 기반 움직임감지기인 '프로젝트 솔리' 칩이 장착됐다. 프로젝트 솔리는 손을 공중에서 움직여 스마트폰이나 스마트워치를 제어하는 동작 인식기술이다. 최근 LG전자가 'LG G8 씽큐'에서 선보인 에어 모션과 비슷하다.

픽셀4 얼굴인식은 솔리 칩과 연동해 동작한다. 제품이 사용자 얼굴과 거리를 인식해 일정 거리 안에 들어오면 자동으로 얼굴인식 기능이 작동하고 잠금이 해제된다. 이는 결제나 앱 인증에도 활용할 수 있다.

픽셀4는 일반형 제품인 픽셀4와 대화면 제품인 픽셀4 XL로 나눠 출시한다.

구글은 이날 행사에서 픽셀북2, 네스트 스피커 등도 함께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 같은 행사에서 구글은 픽셀3를 비롯해 태블릿 픽셀 슬레이트, 스피커 구글 네스트 허브 등을 선보인 바 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