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h수협은행, 첫 해외 진출…미얀마에 소액대출법인 설립

머니투데이
  • 이학렬 기자
  • 2019.09.17 11:1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법인 설립 기념식에 참석한 이동빈 은행장(왼쪽 8번째)과 이상화 주미얀마 대한민국 대사(왼쪽 7번째), 우 마웅마웅 윈 미얀마 기획재정부 부장관(오른쪽 6번째) 등 주요 내외빈들이 기념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수협은행
Sh수협은행이 처음으로 해외에 진출했다.

수협은행은 지난 16일 미얀마의 수도 네피도에서 소액대출(Micro Finance Institution·MFI) 법인인 ‘수협 마이크로 파이낸스 미얀마' 설립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수협은행이 해외에 진출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동빈 수협은행장을 비롯해 이상화 주미얀마 대한민국 대사, 우 마웅마웅 윈 미얀마 기획재정부 부장관, 우 조나잉 미얀마 연방 FRD 국장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했다.

수협은행은 지난 7월31일 미얀마 정부로부터 수협 마이크로 파이낸스 미얀마의 설립과 영업에 대한 최종 승인을 받았으며, 삔마나 본점을 중심으로 레위와 딱꼰 두 곳에 영업점을 개설해 소액대출 영업을 준비해 왔다. 신남방 지역 중 하나인 미얀마에서 소액대출은 일종의 서민금융으로 인식되고 있다.

수협은행은 현지 법인이 안정적으로 자리 잡으면 향후 수협중앙회와 손잡고 해안지역으로 영업력을 확대해 선진 수산기술을 전파하고 선박대출 등 해양수산금융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또 캄보디아와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주요국으로 글로벌 거점을 확장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이 행장은 "판매하는 상품과 서비스에 진심을 담아 고객의 신뢰를 최우선으로 하는 영업을 펼쳐 달라"며 "미얀마의 법규와 문화를 준수하고, 각종 금융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과 함께 고객에 대한 밀착관리를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 이학렬
    이학렬 tootsie@mt.co.kr

    머니투데이 편집부, 증권부, 경제부, 정보미디어과학부, 이슈플러스팀 등을 거쳐 금융부 은행팀장을 맡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