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UCL 데뷔전서 골' 황희찬 "응원 감사드린다…계속 간다!"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9.18 09:5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8일 헹크전서 골 세리머니를 하는 황희찬(가운데). /사진=레드불 잘츠부르크 공식 홈페이지
18일 헹크전서 골 세리머니를 하는 황희찬(가운데). /사진=레드불 잘츠부르크 공식 홈페이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데뷔전서 1골 2도움으로 맹활약한 황희찬(23·레드불 잘츠부르크)이 본인의 SNS를 통해 소감을 남겼다.

황희찬은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헹크(벨기에)와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UCL) E조 그룹스테이지 1차전에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전반에만 1골 2도움을 올렸다. 손흥민(27·토트넘)과 박지성(38·은퇴)에 이어 한국인으로 3번째 UCL 본선 득점이었다.

이후에도 황희찬은 교체 없이 경기를 끝까지 소화하며 팀의 6-2 승리에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 잘츠부르크는 1994~1995시즌 챔피언스리그 본선 승리 이후 무려 25년 만에 첫 승을 거두는 감격을 누렸다.

경기 종료 후 황희찬은 본인의 SNS에 경기 사진과 함께 "어마어마한 퍼포먼스였다. 계속 이 기세로 간다. 응원 너무 감사드린다"는 게시물을 올렸다. 메시지 뒤에는 '챔피언스리그', '꿈', '현실'이라는 해시태그도 함께 붙였다.

한편, 잘츠부르크는 오는 23일 LASK 린츠와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8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