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종근당 '듀비에', 시타글립틴 대비 우수한 약효 입증

머니투데이
  • 김지산 기자
  • 2019.09.18 11:4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유럽 당뇨병학회서 실제 처방 현장 데이터 공개

image
17일 2019 유럽당뇨병학회에서 강동성심병원 김두만 교수가 듀비에의 24주 임상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제공=종근당
종근당 (85,600원 상승300 0.3%) 당뇨병 신약 '듀비에' 혈당 강하효과와 대사증후군 개선 효과가 대조약 대비 우수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종근당은 17일(현지시각)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 열린 2019 유럽 당뇨병학회(EASD, European Association for the Study of Diabetes)에서 듀비에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임상은 시판 후 듀비에 대사증후군 개선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2015년 1월부터 2018년 10월까지 국내 27개 기관에서 247명 환자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김두만 강동성심병원 교수는 대사증후군을 동반한 제2형 당뇨병환자 247명을 무작위로 배정하고 두 그룹으로 나눠 각각 듀비에와 DPP-4억제제인 시타글립틴을 24주간 투여했다.

연구결과 1차 평가변수인 혈당강하 효과는 두 그룹이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당화혈색소의 감소율뿐만 목표 도달률도 유사한 결과를 보였다.

2차 평가변수인 대사증후군 환자의 비율은 시타글립틴 투여군이 4.8% 감소한 데 비해, 듀비에 투여군은 11.9% 감소해 듀비에가 대사증후군 개선 효과가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중성지방, 고밀도 콜레스테롤, 유리지방산, 아디포넥틴 등 환자의 혈중지질수치 개선효과도 듀비에 투여군이 우수한 것으로 확인 됐다.

두 그룹 모두 심각한 부작용은 나타나지 않았으며 체중증가와 안면부종 등 이상반응 발생률에서는 두 그룹간 차이가 없었다.

이번 연구에 참여한 김신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교수는 "최근 대사증후군을 동반한 당뇨병 환자가 증가하고 있어 이번 듀비에의 연구결과는 의미가 크다"며 "듀비에가 제2형 당뇨병 환자의 합병증 예방을 위한 새로운 치료 옵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듀비에는 종근당이 개발한 국내 20호 신약으로 치아졸리딘디온(Thiazolidinedione, TZD) 계열의 제2형 당뇨병 치료제다. 췌장에 부담을 주지 않고 저혈당 등의 부작용이 없다. 2014년 출시 이후 다양한 연구결과를 국제 학회에 연이어 발표하며 약물의 우수성과 안전성을 입증받고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