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지뉴브, 루게릭병 신약 후보물질 임상1∙2a상 승인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9.19 12:50
  • 글자크기조절

2022년까지 임상 진행…안전성·유효성 확인

한성호 지뉴브 대표/사진=지뉴브
한성호 지뉴브 대표/사진=지뉴브
바이오 벤처기업 지뉴브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루게릭병(ALS) 치료제 후보물질 'SNR1611'의 임상 1∙2a상을 승인받았다고 19일 밝혔다.

SNR1611은 손상된 신경세포를 정상 세포로 복구하고, 신규 세포 생성을 촉진하는 신약후보 물질이다.

회사는 2022년까지 국내 ALS 환자 30명을 대상으로 삼성서울병원 등 3곳에서 임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임상을 통해 SNR1611의 단계적 약물 증량에 따른 안전성, 내약성, 유효성 등을 검증한다.

한성호 지뉴브 대표는 "SNR1611가 ALS 치료제로써 개발 가능성이 있는지를 임상을 통해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탕후루' 열풍이 주가 올렸다?...설탕주 오른 이유 따로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