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양준혁 스캔들' 강병규 공개비난 "니가 예전에 나한테..."

머니투데이
  • 정유건 인턴
  • VIEW 300,832
  • 2019.09.19 14:5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양준혁 스캔들 논란에 쓴소리, 과거에도 공개적으로 비난한적 있어

image
/사진= 강병규 트위터
전 야구선수 출신 방송인 강병규가 트위터를 통해 성추문 논란에 휩싸인 전직 야구선수 양준혁을 비판했다.

강병규는 19일 자신의 트위터에 "양불신..어쩜 이리 예상을 벗어나지를 않는지...'잘좀 하지 그랬냐?' 너가 나한테 예전에 했었던 말이야.."라는 내용의 게시글을 올리며 성추문 논란에 휩싸인 양준혁을 비판했다.

강병규은 과거에도 트위터를 통해 공개적으로 양준혁을 비판한 적이 있다. 양준혁은 2011년 9월 자신의 이름을 내건 '양준혁 전복갈비찜'을 판매했는데 포장 및 음식의 상태가 좋지않아 많은 비판을 받았다. 당시 강병규는 트위트를 통해 "돈 버는 건 좋은데 양심은 속이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양준혁 성추문 논란'은 18일 인스타그램에 양준혁의 자는 모습을 찍은 사진 하나가 올라오며 공론화됐다. 게시물에는 사진과 함께 "방송에서 보는 모습, 팬서비스 하는 모습, 어수룩해 보이는 이미지의 이면, 숨겨진 저 사람의 본성", "첫 만남에 XXXX 강요부터. 당신이 몇년 전 임XX선수랑 다를 게 없잖아. 뭐를 잘못한 건지 감이 안 오신다면서요. 계속 업데이트해드릴게. 잘 봐요"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에 양준혁은 18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현재 인터넷상으로 저의 잠자는 사진과 글이 게재되면서 여러 시민들로 하여금 굉장한 오해를 불러 일으킬만한 내용으로 포장되어 퍼지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저는 이번 유포사항과 관련 하여 변호사를 통하여 법적인 절차로 해결을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