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리켐, 적정 감사보고서 제출…관리 및 환기종목 사유 해소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9.23 08:16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리켐 (2,850원 ▲135 +4.97%)은 23일 적정의견 감사보고서를 제출하고 관리종목 및 환기종목 지정사유를 모두 해소했다고 밝혔다.

리켐은 지난해 흑자전환으로 관리종목 지정 사유 일부를 해소한데 이어 자본 확충을 통해 남은 지정사유를 모두 해소했다. 적정 의견 감사보고서를 제출하며 관리종목과 환기종목에서 탈피하게 된다.

회사 관계자는 “우량한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현재 추진 중인 신규사업에 집중할 것”이라며 “수소경제 활성화, 신재생에너지 비중 확대 등 정부 정책에 발맞춰 사업 경쟁력을 가진 혁신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리켐은 오는 30일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대한그린에너지 측 인사를 경영진으로 영입해 신재생에너지 사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사명도 알이피(Renewable Energy Platform Co.,Ltd.)로 변경한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