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환상 중거리슛' 포항 이수빈, 8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수상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2019.09.23 11:1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상을 받은 이수빈(왼쪽).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포항 미드필더 이수빈(19)이 하나원큐 K리그1 2019의 8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ADIDAS TANGO AWARD)' 주인공에 선정됐다.

지난 해 신설된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는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아디다스가 함께 지난 한 달간 가장 센스 있고, 개성 있는 플레이 장면을 선보인 선수 1명을 뽑아 시상하는 상이다. 연맹은 매달 두 건의 플레이를 후보로 선정해 연맹 공식 SNS 채널을 통한 팬 투표 결과로 수상자를 선정한다.

8월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의 두 후보자는 호쾌한 중거리 슈팅을 보여준 제주 아길라르와 이수빈이었다. 지난 8월 25일 27라운드 제주와 서울의 경기에서 나온 아길라르의 프리킥은 날카로운 곡선을 그리며 골망을 흔들어 패배위기의 팀을 1-1 무승부로 이끌었다.

이수빈은 지난 8월 4일 수원과 포항 경기에서 골문 왼쪽 아래로 정확하게 깔아차는 중거리 슈팅으로 경기 첫 골을 기록, 팀의 2-0 승리에 기여했다.

두 미드필더의 탱고 어워드 경쟁은 K리그 SNS 채널을 통해 펼쳐졌다. 그 결과, 포항의 이수빈이 총 11,111표 중 6,120표(55.08%)를 득표해 경쟁자 아길라르(4,991표, 44.92%)를 근소하게 따돌리고 탱고 어워드의 주인공이 됐다.

올 시즌 '아디다스 탱고 어워드' 시상식은 특별히 팬 대표를 초청해 탱고 어워드 시상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수상 선수의 친필 사인이 담긴 K리그 공인구 ‘아디다스 커넥스트19’도 증정하고 있다.

이번 시상식에는 K리그 SNS 이벤트를 통해 선정된 천수빈님이 시상자로 나서 이수빈 선수에게 탱고 어워드 트로피를 전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