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헬릭스미스 임상 발표 연기…외인VS개미 누가 웃을까

머니투데이
  • 김사무엘 기자
  • 2019.09.23 19:5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외국인 '순매도' 개인 '순매수' 대비…신약 '엔젠시스' 임상발표 연기에 주가 향방 촉각

헬릭스미스가 개발 중인 당뇨병 합병증 치료제 '엔젠시스'의 임상3상 결과 발표에 앞서 주요 투자자들의 전망이 엇갈린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임상 실패를 예상하고 대규모 공매도에 나선 것으로 관측된 반면 임상 성공을 기대한 개인투자자들은 '사자' 행렬을 이어갔다.

당초 이번주로 예정됐던 임상 결과 발표가 미뤄지면서 주가 향방에 따라 외국인과 개인 투자자들의 희비가 엇갈릴 것으로 보인다.

23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지난 16일부터 이날까지 외국인은 헬릭스미스 주식 406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이 기간 코스닥 시장에서 가장 많은 규모의 외국인 순매도였다. 기관도 코스닥에서 가장 많은 227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헬릭스미스가 오는 23~27일 중 엔젠시스(VM202)의 미국 임상3상 결과를 발표한다고 지난 11일 공지한 이후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세가 오히려 증가한 것이다.

엔젠시스는 헬릭스미스가 개발 중인 유전자 치료제다. 근육주사를 통해 체내에 주입, 혈관과 신경세포를 성장시켜 이와 관련한 다양한 질병을 치료할 용도로 개발하고 있다.

엔젠시스 기반으로 개발 중인 신약 가운데 가장 임상 진행 속도가 빠른 것은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VM202-DPN'이다. 당뇨병성 신경병증은 극심한 통증을 동반하는 당뇨병의 주요 합병증 중 하나인데, 현재 마땅한 치료제가 없고 진통제 등의 처방만 있을 뿐이다.

헬릭스미스는 당뇨병성 신경병증을 대상으로 한 엔젠시스 임상3상을 미국 내 25개 병원에서 진행했고, 현재 모든 데이터는 임상 분석을 위해 동결(Lock up)된 상태다.

당초 이번주 임상3상의 탑라인(임상의 주요 결과)이 공개될 예정이었지만 일정은 다소 미뤄졌다. 이날 장 마감 이후인 오후 6시 헬릭스미스는 공시를 통해 "임상3상 일부 환자에서 위약과 약물 혼용 가능성이 발견됐다"며 "별도 조사가 필요한 상황으로 11월에 제출할 최종보고서와 12월로 예상되는 임상3상 종료 미팅에서 이를 상세하게 FDA측에 보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외국인과 기관은 대부분 '팔자'에 나서며 임상 결과에 회의적인 시각을 보냈다. 신라젠의 암 치료제 '펙사벡' 임상 실패 충격이 채 가시지 않은 상황이어서 헬릭스미스의 임상 결과에 대한 기대감도 크게 낮아진 영향으로 분석된다.

특히 공매도 비중이 크게 늘었는데 상당수는 외국인으로 추정된다. 지난 18일 기준 헬릭스미스의 공매도 잔고(공매도 한 이후 아직 되갚지 않은 물량)는 약 225만주로 지난달 초 117만주보다 2배가량 급증했다. 공매도 잔고 대량 보유자는 △메릴린치 인터내셔날 △씨티그룹 글로벌마켓 리미티드 △모간스탠리 인터내셔날 피엘씨 등 대부분 외국인이다.

반면 개인의 헬릭스미스 매수는 급증했다. 개인은 지난 16일부터 이날까지 헬릭스미스 주식 636억원어치를 순매수해 코스피·코스닥 전종목(ETF제외) 중에서 가장 많은 주식을 사들였다. 임상 성공에 큰 기대를 걸고 있는 것이다.

최종 임상 결과에 따라 외국인과 개인의 희비도 크게 엇갈릴 전망이다. 임상 성공으로 주가가 급등하면 매수에 나선 개인은 큰 이익을 보고 대규모 공매도를 친 외국인은 큰 손실을 보지만 임상 실패로 주가가 급락할 경우 반대 상황이 연출된다.

앞서 신라젠의 경우 공매도 세력은 펙사벡 실패로 큰 이익을 실현했다. 신라젠의 공매도 잔고는 지난해부터 꾸준히 늘었고, 지난달 5일에는 1년 전보다 2배 이상 증가한 1136만주를 기록했다. 지난달 2일 미국 데이터모니터링위원회(DMC)가 펙사벡의 간암 대상 글로벌 임상3상 중단을 권고하면서 주가는 급락했는데 이후 공매도 세력은 숏커버링(공매도 주식을 되사는 것)으로 차익을 실현하면서 200~300% 이상 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된다.

증권가에서는 헬릭스미스의 임상 결과에 따라 잔뜩 위축된 제약·바이오 투자심리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고 있다. 헬릭스미스의 시가총액은 지난 20일 기준 3조7524억원으로 코스닥 2위다. 한때 코스닥 시총 2위였던 신라젠도 주가가 급락하면서 코스닥시장 전체가 흔들리기도 했다.

허혜민 키움증권 연구원은 "엔젠시스 3성 성공시 제약·바이오부문 투자심리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실패할 경우 신라젠은 올해 최고점 대비 87%까지 하락한 바 있어 헬릭스미스 또한 최악의 경우를 배제할 순 없다"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