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마트 "귀찮은 에어컨·세탁기 청소 맡겨주세요"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19.09.24 09:34
  • 글자크기조절

이마트 가전·매트리스 분해 청소 등 홈클리닝 대행서비스 'e홈케어' 실시

/사진제공=이마트
/사진제공=이마트
이마트는 전국 141개점에서 가전제품 분해 청소, 주거 청소, 시공케어 등 'e홈케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e홈케어'는 가전제품 청소 및 집 청소를 종합한 '홈' 토탈 청소 서비스다. 가양점, 성남점등 이마트 가전매장 99개점과 은평점, 자양점 등 일렉트로마트 42개점에서 실시한다. 또 내달 2일까지 이마트e카드로 서비스 결제시 1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서비스 제공 상품은 '세탁기 분해청소'가 7만원~13만6000원, '에어컨 분해 청소'가 7만원~13만5000원, '매트리스 청소'가 3만7000원~5만원 등이다. 또 일상/이사/입주 및 거주 청소가 17만원~66만원, 욕실/주방 등 부분 청소가 8만원~18만원, 욕실 타일 인테리어 시공이 10만원~30만원 등이다.

서비스 제공 가능 지역으로 가전/매트리스 분해 청소는 전국(일부 지역 제외), 청소 및 인테리어 시공은 서울/인천/경기(일부 지역 제외) 등지다. 서비스는 고객이 가전매장/일렉트로마트를 방문해 상품 결제를 하면 위탁업체를 통해 예약이 이뤄지는 형태로 진행된다.

서비스 후 만족하지 못하면 재청소 등의 사후 서비스도 보증되며 위탁업체 보험 가입으로 소비자 신뢰도도 제고했다.

이마트는 이번 서비스를 'e홈케어'를 확대해 향후 수년 내 매출 50억원 규모로 키울 방침이다.

이마트 김재섭 제휴영업팀장은 "최근 미세먼지 등의 여파로 공기청정기와 '전자옷장' 등의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같은 맥락으로 생활가전과 침구류 살균에 대한 인식이 커짐에 따라 소비자 편의성을 위해 홈케어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대통령, 장관 6명 우선 교체 '女 3명'…전문가 전진 배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