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설리, '노출사고' 하루 지나 SNS에 올린 사진

머니투데이
  • 정단비 인턴
  • VIEW 533,871
  • 2019.09.30 07:4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8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도중 노출사고로 구설수

image
사진= 설리 인스타그램 캡처본
설리가 노출 사고 논란에도 밝은 일상 사진을 공유했다.

설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왜 신나?"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설리는 민소매 차림으로 카메라를 향해 활짝 웃고 있다.

설리는 지난 28일 인스타 라이브 방송 중 발생한 노출 사고로 구설에 올랐다. 설리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진행 당시 헐렁한 상의를 입은 탓에 움직일 때마다 브래지어를 착용하지 않은 가슴이 그대로 노출됐었다.

해당 영상은 삭제됐지만 당시 방송사고 영상과 캡처 사진이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빠르게 퍼져 나가며 누리꾼 사이에서 논란이 됐다. 설리가 과거 한 예능에서 "나에게 브래지어는 액세서리" "어울리면 하고 어울리지 않으면 안하는 것"이라고 말했던 발언도 다시 주목받고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