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복귀설' 안철수 예언 영상은?…"文 뽑으면 생길 3가지"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VIEW 231,200
  • 2019.10.01 10:0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유튜브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위원장의 정치 복귀설이 돌고 있는 가운데 유튜브 등에서 '안철수의 예언'이라는 동영상이 화제다.

1일 유튜브에는 '안철수의 예언' 관련 동영상이 여러 개 올라와있다. '소오름! 안철수의 예언!' '안철수의 미래를 보는 예언' '안철수의 족집게 예언' '안철수의 예언적중' 등의 제목 동영상이다.

영상에는 안 전 위원장이 2017년 5월 국민의당 대선 후보 시절, 인천 남구 유세를 하던 도중 한 발언들이 담겨있다. 안 전 위원장은 "문재인 후보를 뽑으면 어떤 세상일지 상상해보라"면서 3가지의 일이 생길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첫째로 국민들이 반으로 나뉘어서 분열되고 사생결단을 내는 등 5년 내내 싸우게 될 것"이라며 "자기를 지지하지 않는 국민을 적폐라고 돌리고 국민을 적으로 삼고 악으로 생각하는데 어떻게 나라가 통합되겠느냐"라고 주장했다.

안 전 위원장은 "둘째로 무능하고 부패한 정권이 될 것이다"라고 예상하며 "계파 세력은 끼리끼리 나눠먹는다. 유능한 사람이 많은데 계파 세력은 줄 잘 서고 말을 잘 듣는 사람만 쓴다"고 말했다.

이어 안 전 위원장은 "셋째로 4차 산업혁명에 대한 개념이 없는 사람이 옛날 사고방식으로 국정운영을 하게 되면 대한민국은 전 세계에서 가장 뒤처지는 나라가 될 수밖에 없다"고 했다.

앞서 안 전 위원장은 지난해 7월12일 '정치 일선에서 물러나 성찰하겠다'는 트위터 글을 마지막으로 SNS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하지만 최근 안 전 위원장은 SNS활동을 재개하며 복귀설에 불을 지피고 있다. 안 전 위원장은 지난달 30일 '베를린 마라톤을 완주했다' '저서를 낸다'며 오랜만에 SNS 활동을 재개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