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혼육족' 늘자…세븐일레븐 냉동육류 매출 전년比 80.1%↑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0.08 09: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요일별로는 토요일에 냉동육류 가장 인기…시간대는 늦은 밤(22시~24시) 매출이 가장 높아

/사진제공=세븐일레븐
/사진제공=세븐일레븐
집에서 혼자 고기를 구워먹는 '혼육족'이 늘면서 편의점의 냉동육류 매출도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8일 세븐일레븐이 올해 1~9월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체 냉동식품 매출은 전년 대비 12.1% 증가했다. 이 중 삼겹살, 스테이크 등 냉동육류 매출은 80.1% 급증했다.

세븐일레븐은 1인가구 증가와 함께 가까운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고기를 구매해 즐기는 혼육족이 늘며 매출 신장세가 이어지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편의점 혼육족은 일주일 중 토요일에 냉동육류를 가장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세븐일레븐의 냉동육류 매출 비중을 보면 토요일이 18.3%로 가장 높았다.

시간대별로는 늦은 밤(22~24시) 매출 비중이 19.0%로 가장 높은 가운데 오후 6시 이후부터 자정까지 6시간 매출이 전체의 51.9%를 차지했다.

김수빈 세븐일레븐 냉동MD는 "편의점의 소용량 냉동식품은 시간적 효율이 높고 보관도 용이해 수요가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소확행을 추구하는 1인가구 영향으로 간편 냉동육 매출이 급부상하고 있는 만큼 점진적으로 메뉴를 다양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