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유승준, 도끼와 함께 "우린 두렵지 않아"

머니투데이
  • 오진영 인턴
  • VIEW 124,507
  • 2019.10.08 11:1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유승준 인스타그램에 도끼와 함께 찍은 사진 공개…자녀들과 함께 한 사진도 올려…입국 가능 여부 주목

image
가수 도끼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한 유승준. / 사진 = 유승준 개인 인스타그램
병역 기피로 한국 입국이 거부된 한국계 미국인 가수 유승준(42·미국명 스티브 유)이 가수 도끼(29)와 함께 찍은 사진을 업로드했다.

지난 6일 유승준은 개인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두렵지 않아(We ain't scared)"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유승준과 도끼, 그리고 지인들이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유승준은 해당 사진 외에도 도끼와 자신의 자녀들이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려 도끼와의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다.

유승준은 지난 2004년 오유선씨와 9년간의 열애를 거쳐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 둘과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쌍둥이 딸은 지난해 10월 출생했으며, 이번 돌을 맞아 도끼가 유승준의 자택을 방문한 것으로 보인다.


 아프리카 개인방송을 하고  있는 유승준. 2019.07.03 / 사진 = 뉴시스
아프리카 개인방송을 하고 있는 유승준. 2019.07.03 / 사진 = 뉴시스



유승준은 지난 2002년 입대를 앞두고 미국 시민권을 취득, 병역을 기피한 혐의로 입국이 금지된 바 있다. 이후 그는 중국 등 해외서 활동을 이어오다 2015년 한국 입국을 위해 재외동포 비자(F-4)를 신청했으나 거부당한 후 사증 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을 제기했다.

1·2심 재판부는 유승준의 입국을 허락할 수 없다고 판단했으나, 대법원은 해당 판단이 불합리하다고 보고 '원심 파기'결정을 내린 후 사건을 고등법원으로 환송했다. 지난 9월 20일에는 사증 발급 거부처분 취소소송의 파기환송심 변론이 열렸으며, 오는 11월 15일 선고가 내려진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