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소·부·장 脫일본 한다지만..한일 R&D 세제지원 격차↑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2019.10.10 11:4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경연 OECD 발표 결과 비교..한일 순위 격차 10년간 3단계서 13단계로 벌어져

image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36개국을 대상으로 발표한 대기업 연구개발(R&D) 세제지원 한·일 양국의 순위 격차가 최근 10년간(2009~2018년) 크게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한경연)은 10일 일본의 수출규제로 소재·부품·장비(소부장) 국산화 연구지원 사업 등이 추진되고 있는 상황에서 양국간의 R&D 세제지원 정책을 비교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경연에 따르면 한국은 10년간 14위에서 27위로, 일본은 11위에서 14위로 각각 하락했다.

추광호 한경연 일자리전략실장은 "한국이 대기업에 대한 R&D 지원을 축소하는 동안 일본은 R&D투자 활성화를 위해 공제율 및 한도 상향, 투자 인센티브 확대, 공제비용 범위 확대를 추진하는 등 상반된 정책을 펼친 결과"라고 지적했다.

실제로 한국 대기업의 일반 R&D 조세감면율은 2013년 12.1%에서 2018년 4.1%로 5년간 3분의 1 수준으로 급감했다. 한국은 2013년 이후 일반 R&D 공제율을 3~6%에서 0~2%로 4차례 축소한 반면 일본은 8~10%이던 공제율을 6~14%로 확대했다.

추 실장은 "한국이 일본에 비해 공제율, 공제 한도가 낮아 R&D투자 양을 증가시키기 위한 유인책이 부족하고, R&D 투자의 질적 향상을 이끌어낼 제도가 미비하다"며 "R&D 투자 확대를 위한 공제율과 공제 한도 상향 등 양적 확대와 함께 공동·위탁 연구 대상 및 공제범위 확대를 통한 질적 향상이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