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전대 체육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메달 7개 석권

대학경제
  • 권태혁 기자
  • 2019.10.10 17:2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대전대학교 체육부가 ‘제 100회 전국체육대회(이하 전국체전)’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대회를 마감했다.

대전대는 4~10일까지 서울 주요 경기장에서 열린 전국체전에서 펜싱과 소프트테니스(정구), 복싱 등에서 메달 7개를 획득하며, 체육 강호 대학임을 입증했다.

펜싱은 지난 8일 서울 한양대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남자 일반부 사브르 단체전(4학년 강연승, 김동주, 3학년 이수환, 2학년 김성호) 결승에서 경기선발에 45대 29로 지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개인전에서는 이수환(22) 선수가 파죽지세로 4강에 진출했으나, 이종현(국군체육부대) 선수에 15대 11로 패하며 결승진출에 실패했다.

소프트테니스에서도 메달 2개를 획득했다. 대전대 정구부는 5~9일까지 서울 육군사관학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소프트테니스 경기에서 개인단식 금메달과, 개인복식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개인단식에서는 최성림(21) 선수가 한경대학교의 박기현 선수를 4대0으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개인복식(3학년 김진희, 최정인)에서는 공주대에 5대 3으로 패하며, 아쉬운 동메달에 그쳤다.

복싱에서는 금, 은, 동을 모두 차지했다. 4~9일까지 강남 세텍(SETEC) 경기장에서 열린 복싱경기는 라이트플라이급의 조세형(23) 선수가 상지대학교의 신해광 선수에게 판정승을 거두며 전국체전 3연패 달성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이어 플라이급에 출전한 배영식(23)선수는 경남대표의 이희섭 선수에게 판정패하며, 은메달을 획득했다. 밴텀금에서는 이상구(21) 선수가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