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손흥민··김신욱 멀티골···韓 스리랑카전 전반 5대0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2019.10.10 21:2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0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H조) 대한민국과 스리랑카의 경기에서 페널티킥을 차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이 월드컵 예선전 경기에서 전반에만 5골을 몰아넣으며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2위의 스리랑카를 압도하고 있다. 손흥민과 김신욱이 멀티골을 기록했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0일 경기도 화성종합경기장에서 열리고 있는 스리랑카와의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전반에만 5골을 성공시키며 5대0으로 앞서나가고 있다.

첫 골은 손흥민이 터뜨렸다. 전반 11분 홍철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패널티 중앙 지역에서 오른발로 슈팅을 날려 골망을 흔들었다. 7개월여 만의 A매치 골이었다.

이후 10분만에 두 번째와 세 번째 골이 터졌다. 왼쪽으로 파고든 뒤 안쪽으로 크로스를 연결한 선제골의 주인공 손흥민의 패스를 받아 김신욱이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켰다.

세 번째 골은 3분뒤 황희찬이 성공시켰다. 코너킥 상황에서 이강인이 골문앞으로 띄운 공을 머리로 마무리 지었다.

네 번째 골도 김신욱이었다. 이번엔 머리였다. 측면에서 김문환이 정확하게 올린 크로스 패스를 큰 키를 이용해 손쉽게 헤딩으로 스리랑카 골문을 흔들었다.

다섯번째 골은 전반 추가시간에 나왔다. 상대의 핸들링 반칙으로 얻은 페널티킥 기회를 손흥민이 침착하게 성공시켰다.

이날 벤투 감독은 4-3-3 포메이션으로 공격 선봉에 손흥민과 황희찬, 김신욱을 포진시켰다. 그 뒤로 남태희와 이강인, 백승호가 중원을 맡았다. 홍철과 권경원, 김민재, 김민환이 수비라인을 맡았다. 선발 골키퍼는 조현우가 나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