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 美 MIT 손잡고 미래성장동력 발굴…스타트업 쇼케이스 공동개최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2019.10.11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AI 분야 최신 기술 동향·연구 성과 공유…계열사 출자 펀드 통해 13개 스타트업에 3300만달러 투자

image
LG가 운영하는 기업 벤처 캐피털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와 10일(현지시각)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MIT 스타트업 쇼케이스'를 공동 개최했다. /사진제공=LG
LG그룹이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와 손잡고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글로벌 오픈 이노베이션을 강화한다고 11일 밝혔다.

LG (69,500원 상승200 -0.3%)가 운영하는 기업 벤처 캐피털인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MIT와 10일(현지시각)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MIT 스타트업 쇼케이스'를 공동 개최했다.

김동수 LG테크놀로지벤처스 대표와 MIT 교수진을 비롯해 MIT 출신의 유망 스타트업이 참여해 AI(인공지능) 기술 동향과 스타트업과의 협력 방안 등에 대해 콘퍼런스를 진행했다.

라메시 라스카 MIT 교수와 레베카 숑 MIT 연구원, 빈센트 밴후케 구글 수석 등이 연사로 참석해 AI 보안과 AI를 활용한 로봇 개발 등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AI 기반 챗봇 서비스를 제공하는 포쉬를 포함해 AI를 활용해 성과를 내고 있는 미국 현지의 유망 스타트업 9개 업체도 발표자로 참석해 사업모델을 설명했다.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앞으로 MIT 출신의 혁신 스타트업과의 협력 기회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지난해 5월 미국 실리콘밸리에 설립돼 LG전자 (68,800원 보합0 0.0%), LG디스플레이 (14,000원 상승150 -1.1%), LG화학 (295,500원 상승8500 -2.8%), LG유플러스 (13,700원 상승150 -1.1%), LG CNS 등 5개 계열사가 출자한 총 4억2500만달러 규모의 투자펀드를 통합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모빌리티 공유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라이드셀에 첫 투자를 시작한 뒤 자율주행, 인공지능, 로봇, AR(증강현실)·VR(가상현실), 바이오 등 그룹의 미래 준비 차원에서 신기술과 역량 확보를 위한 투자와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13개 스타트업에 투자한 금액이 3300만달러에 달한다.

김동수 LG테크놀로지벤처스 대표는 "MIT 등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한 외부 전문가, 대학 등과 다양한 네트워크를 발굴해 오픈 이노베이션에 대한 투자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