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주윤발 홍콩시위 참가는 오보"-中매체

머니투데이
  • 유희석 기자
  • 2019.10.11 10:0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신밍일보 "평소에도 검은옷 즐겨, 팬과 찍은 사진일 뿐"… 시위 참가 확인 안 돼

image
검은색 옷을 입은 주윤발이 팬들과 찍은 사진. /사진=페이스북
홍콩 유명배우 주윤발(周潤發·저우룬파)의 반(反)정부 시위 참가 여부를 놓고 오보 논란이 일고 있다. 사건의 시작은 지난 4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홍콩 정부가 '긴급정황조례규례(긴급법)'를 발동해 시위 참가자의 마스크 착용을 금지한 가운데 소셜미디어에 검은색 옷과 마스크를 쓴 주윤발이 팬과 함께 찍은 사진이 올라왔다.

홍콩 시민들은 주윤발이 정부의 복면금지법에 대한 항의로 시위대를 상징하는 검은색 옷을 입었다며 해당 사진을 퍼 날랐다. 온라인에서는 "주윤발은 진정한 홍콩인"이라는 찬사가 이어졌다. 주윤발이 2014년 홍콩의 민주화 시위인 이른바, '우산혁명'을 지지했었다는 사실도 이 같은 추측을 뒷받침했다.

주윤발의 홍콩 반정부 시위 참가 논란을 일으킨 사진. /사진=페이스북
주윤발의 홍콩 반정부 시위 참가 논란을 일으킨 사진. /사진=페이스북
그러나 이날 실제로 주윤발이 시위에 참가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소셜미디어에서도 해당 사진이 찍힌 장소만 공개되고 '시점'은 알려지지 않았다. '복면금지법' 시행이나 반정부 시위와 무관하게 찍힌 것일 수도 있다는 뜻이다. 중화권 매체 신밍(新明)일보는 "주윤발은 평소에도 검은색 옷을 즐겨 입는다"면서 "그가 반정부 시위에 참가했다는 것은 오보"라고 주장했다.

실제로 팬들이 주윤발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는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검은색 옷과 모자를 쓴 주윤발 사진이 대거 올라왔다. 반정부 시위 참가나 지지의사를 밝히기 위해 검은색 옷을 입은 것이 아니라 평소 모습이라는 얘기다. 반중(反中) 성향 매체 대기원시보는 "주윤발은 원래 검은색 옷을 입고 지인들과 등산을 자주 하는데, 마침 복면금지법이 시행되면서 화제가 됐다"고 전했다.

한편, 주윤발은 자신의 반정부 시위 참가 논란 관련 아직 아무런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