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선배님, 취업하니까 어때요? [경인여대 금융비즈니스과]

대학경제
  • 권현수 기자
  • 2019.10.12 17:0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경인여대 재학생 박선후, 취업한 선배 유주희에게 묻다

image
박선후 후배(좌), 유주희 선배(우)
경인여자대학교 금융비즈니스과 2학년 박선후 학생이 10일 대학 캠퍼스에서 학과 졸업생인 유주희씨를 만나 솔직담백한 취업 얘기를 나눴다.

유 선배는 삼성생명서비스에서 보험사고 처리, 심사, 보험금 지급 업무를 담당한지 8개월차 된 어엿한 사회초년생이다.

"금융업계 연봉이 어떤가요?", "야근은 많은 편인가요?", "직장내 남녀비율은요?, 좋은 남자 있으면 소개팅해주세요(하하하)" 등등. 박 후배는 만남의 반가움도 잠시 유 선배에게 질문공세를 펼쳤다. 취업을 앞둔 대학생이라면 가장 궁금할만한 내용이었다.

유 선배는 "처음엔 낯설었지만, 업무가 익숙해지면서 직장생활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졌다"면서 "여전히 출퇴근(1호선 지옥철)이 피곤하고, 매일 옷 고르는 일이 가장 힘들다. 그러나 월급날이면 이런 애로사항이 눈녹듯 사라진다"고 말했다.

그는 박 후배에게 대학에서 지원하는 '취업지원 프로그램에 꼭 참여할 것'과 '보험, 증권, 은행에 대한 다양한 전공과목을 수학하면서 내 적성에 맞는 진로를 찾고 희망기업을 선택할 것'을 당부했다.

유 선배는 "대학에서 배웠던 다양한 전공과목은 취업에 큰 도움이 됐다. 특히 업무에 대한 이해도, 금융업계 동향 등을 골고루 배워 내 적성에 맞는 진로를 찾을 수 있었다"면서 "또한 취업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실제 면접에서 나오는 예상질문을 대비할 수 있고, 회사동향 파악 방법과 업무에 대한 이해도도 높아져 취업 준비에 여러모로 유용하다"고 조언했다.

그는 이어 "대학시절에 참가했던 금융컨퍼런스, 금융대전 역시 금융업계에 대한 식견을 넓히는데 도움이 됐으며, 면접준비에도 큰 힘이 됐다"고 덧붙였다.
선배님, 취업하니까 어때요? [경인여대 금융비즈니스과]

박 후배는 오랜시간 유 선배의 실질적인 조언을 귀담아 들었다. IT업계 회사 근무를 희망하는 박 후배는 회사 선택의 기준, 면접준비 요령 등 선배에게 취업준비에 필요한 정보를 얻었다.

그는 "오늘 선배와 만남을 통해 막연했던 진로선택과 취업에 대한 실마리를 풀 수 있었던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선배의 조언에 따라 내 적성에 적합한 진로선택과 희망기업을 살펴볼 생각이다"고 말했다.

유 선배는 향후 계획에 대한 질문에 "성실하게 직장생활을 하면서 회사에서 지원하는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손해사정사 등 전문심사자격증을 취득, 업무역량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유 선배는 이번 만남을 계기로 박 후배의 '열혈멘토'가 돼 최근 높아진 취업문턱을 넘는데 머리를 맞대고 도울 것을 약속했다.

한편, 경인여대 금융비즈니과는 글로벌 금융시대를 이끌 금융전문가를 양성한다. 증권사, 보험사, 은행 등 금융기관 인재 육성을 위해 은행, 증권, 보험에 대한 이론과 실무능력 습득에 필요한 체계적인 교육과정을 제공한다. 관련 자격증 취득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