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박정현 샹들리에 가창력 어땠기에…베로나 현지인 '열광'

머니투데이
  • 김은령 기자
  • 2019.10.12 18:3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JTBC 캡쳐
가수 박정현이 '샹들리에'(Chandelier)로 베로나 현지인들을 매료시켰다.

11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3'에서는 베로나에서 펼쳐진 패밀리 밴드의 버스킹 현장이 방영됐다.

이날 방송에서 패밀리 밴드 멤버 박정현, 하림, 김필, 임헌일, 헨리, 수현은 저녁 버스킹을 위해 베로나 현지인들이 많이 찾는 에르베 광장을 방문했고 헨리가 '아이 러브 유'(I Love You)로 공연을 시작했다.

수현은 카펜터스의 '톱 오브 더 월드'(Top of the World)를, 김필은 여진의 '그리움만 쌓이네'를 불렀고 수현과 헨리의 듀엣곡 '럭키'(Lucky)가 이어졌다.

마지막 무대는 박정현이 채웠다. 박정현은 팝가수 시아의 곡 '샹들리에'를 선곡했다. 그는 공연에 앞서 "열창해야 하는 곡인데 날씨가 추워져 목이 걱정된다"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금세 노래에 몰입해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박정현의 열창에 현재 관객들은 큰 환호와 박수를 보냈고 멤버들도 가창력에 감탄했다.

한편 JTBC '비긴어게인3'은 국내 최정상의 뮤지션들이 해외의 낯선 도시에서 버스킹에 도전하는 내용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