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수면 브랜드 '코오', 공부의신 강성태과 MOU..공동마케팅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2019.10.14 10:1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베개 제품으로 수험생·학부모 수면 환경 개선 나서

image
수면 브랜드 '코오(co-oh)'는 수험생들의 불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공부의 신 강성태 대표와 숙면 관련 제품 공동 마케팅 등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양사는 숙면의 질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베개 제품(에그 베개)의 공동 마케팅 등을 통해 불면으로 고통받고 있는 수험생, 학부모 등의 수면 환경 개선에 힘쓸 계획이다.

양사는 앞으로 매 반기마다 가정 형편 등으로 학업 유지가 어렵거나, 도서산간 등 학원 접근 등에 제약이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공신닷컴 온라인 수강권, 에그 베개 등을 무상 지원할 계획이다.

강성태 공부의신 대표는 "잠을 잘 자야 집중력과 사고력이 발휘되므로 숙면은 누구에게나 중요하다"며 "기존의 틀을 깨는 신생 브랜드 '코오'의 제품은 '숙면'에 도움이 된다는 확신으로 적극 협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허부영 '코오' 운영 총괄은 "평소 숙면의 중요성을 강조해온 '공부의 신'과의 협업으로 '에그 베개'를 더욱 확산시켜 불면의 문제 해결에 직접적으로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코오'는 'Let’s Break it(틀을깨자!)'라는 슬로건 아래 기존 매트리스 등 수면 제품 시장의 불필요한 가격 거품 및 공급자 중심의 규격을 걷어내고자하는 신생 스타트업 몽류당(夢流堂)의 수면 전문 브랜드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