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도서관 "아내 윰댕 애 못 낳을 수도 있다"는 고백에…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
  • VIEW 479,517
  • 2019.10.17 07:3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그래도 괜찮다고 직진…지금은 건강해졌다" 애정 뽐내

image
왼쪽부터 크리에이터 윰댕과 대도서관 부부/사진=대도서관 인스타그램 캡처
크리에이터 대도서관(본명 나동현·41)이 아내 윰댕(본명 이채원·34)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대도서관은 16일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의 '놀면 뭐 하니?' 특집에 출연해 '연봉 20억', '1인 크리에이터 중 최초로 시사 프로그램 MC 등을 맡았던 사연' 등에 대해 얘기했다.

이날 대도서관은 아내 윰댕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제가 서른일곱 살 때까지 솔로였는데, 처음부터 아내가 너무 좋아서 만나게 됐다"며 윰댕이 첫 여자친구고, 첫 여자친구와 결혼한 것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아내도 제가 너무 좋았다더라"며 "그런데 당시 윰댕의 건강이 안 좋았다"고 고백했다. 그는 "신장에 문제가 있어 신장이식을 해야 할 수도 있다고 했다"며 "애를 못 낳을 수도 있다고 했는데 그래도 괜찮다며 직진했다"고 말했다.

대도서관은 윰댕의 현재 건강 상태에 대해서는 "지금은 이식 수술 다 끝나고 굉장히 건강해졌다"고 덧붙였다. 윰댕은 2016년 아버지로부터 신장을 받아 이식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도서관은 CJ ENM 다이아 TV 소속 유튜버이자 엉클대도의 대표이사다. 2002년 세이클럽 뮤직자키로 데뷔해 다음 TV팟, 아프리카TV 등을 거쳐 현재 유튜브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대도서관의 유튜브 구독자수는 17일 오전 7시 기준 182만명을 기록했다. 크리에이터 윰댕과는 2015년 6월 결혼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