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특징주]투비소프트, 알로페론 글로벌 제약사 개발 기대감 '급등'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2019.10.17 09:2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초파리 유충에서 추출한 알로페론의 특허 만료를 앞두고 투비소프트 (2,745원 상승355 -11.4%)가 개발 중인 알로스타틴의 신약 가치가 부각 되면서 주가가 급등세다.

17일 오전 9시16분 현재 투비소프트는 전일대비 7.9% 오른 2795원에 거래 중이다. 키움과 미래에셋대우 창구를 중심으로 매수세가 유입되고 있다.

이날 상승세는 알로페론을 상용화한 러시아 특허가 오는 연말 만료되면서 글로벌 제약사들이 알로페론 연구에 뛰어들 가능성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알로페론은 초파리 유충에서 추출한 약리 물질로 인유두종바이러스(HPV), 뇌질환 암 등 치료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러시아에서 임상을 한 탓에 다른 국가에서 인정해주지 않았고, 자금 문제로 추가 개발에 속도를 내지 못했다.

따라서 이번 특허 만료를 기점으로 글로벌 제약사들이 알로페론을 활용한 신약 개발에 나설 가능성이 높다고 업계는 관측하고 있다. 특히 러시아에서 출시한 HPV 치료제 알로킨알파가 치료 효과가 뛰어나고 부작용이 없었다는 점도 긍정적이다.

투비소프트는 자회사 투비바이오신약연구소를 통해 알로페론의 분자구조를 변형시킨 알로스타틴을 활용해 췌장암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글로벌 제약사들이 알로페론을 활용한 신약 개발을 시작하면 알로스타틴의 가치도 재평가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