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파워넷, 아이즈비전 지분 추가 인수 "5G 사업 시너지"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2019.10.17 14:3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파워넷 (3,865원 상승185 -4.6%)이 자회사 아이즈비전 지분을 늘려 지배구조 강화 및 관계사간 협력을 확대해 나간다. 특히 5G(5세대 이동통신) 관련 사업 분야에서 시너지를 내겠다는 전략이다.

파워넷은 60억원 규모 아이즈비전 주식 47만주를 추가 인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보유 지분율은 15.85%에서 18.84%로 늘어났다.

파워넷은 지난 5월 이통형 전 아이즈비전 대표이사 외 7인과 지분양수도 계약을 체결해 아이즈비전 최대주주로 올라섰다.

회사 관계자는 “지분양수도 계약에 따르면 파워넷이 지정한 자가 이달 말까지 잔여지분 14.88%를 인수하는 조건이었으나, 경영권 강화를 위해 해당 잔여지분 일부를 추가 인수했다”고 말했다.

파워넷이 추가 취득하고 남은 잔여지분 11.89%는 계열사 옴니텔이 240억원에 취득해 아이즈비전의 2대주주가 됐다.

이 관계자는 “파워넷 및 옴니텔 경영진들이 17일 열리는 아이즈비전 임시 주주총회서 신규 이사진으로 선임됐다”며 “5G 관련 사업 시너지 확대에 대한 경영진의 의지가 확고한 만큼 신속한 의사결정을 통해 사업 추진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