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GS홈쇼핑, 반려동물 전문몰 '펫프렌즈'에 40억 추가투자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2019.10.18 10:1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펫프렌즈 경기 지역으로 배송서비스 확대

image
/사진제공=펫프렌즈
GS홈쇼핑은 반려동물 전문몰을 운영하는 벤처기업 '펫프렌즈'에 추가 투자를 단행했다고 18일 밝혔다.

GS홈쇼핑은 벤처캐피탈인 뮤렉스파트너스를 비롯 킹슬리벤처스, 코리아오메가, 타임와이즈자산운용, 우리와(대한제분) 등과 함께 펫프렌즈에 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결정했다. GS홈쇼핑의 투자금액은 40억원으로, 펫프렌즈에 대한 총 누적투자금액은 50억원이다..

펫프렌즈는 2015년 위치기반 모바일 중개서비스로 출발했으며, 2016년 말 반려동물 용품을 2시간 내 배송하는 서비스를 서울 강남지역에 선보였다. GS홈쇼핑은 펫프렌즈의 성장성을 높게 보고 2017년 7월부터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펫프렌즈는 이번 투자유치 자금으로 경기 전역 대상의 새벽배송 사업을 개시하고, 펫시터와 미용, 도그워킹 등 반려동물 서비스 진출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100만건의 반려동물 구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자체브랜드(PB) 상품을 기획, 내수시장은 물론 해외시장까지 두드릴 예정이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