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박지민, SNS 성희롱 '악플러' 법적 대응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0,631
  • 2019.10.19 13:4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가수 박지민 인스타그램
가수 박지민 인스타그램
가수 박지민이 성희롱 DM(다이렉트 메시지)과 댓글 작성자에게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박지민은 18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제 사진 한 장으로 온갖 DM에 하지도 않은 가슴성형에 대한 성희롱, DM으로 본인 몸 사진 보내시면서 XX XX라고 하시는 분, 특정 과일로 비교하면서 댓글 쓰시는 분들, DM들 다 신고하겠습니다"라고 글을 게재했다.

박지민은 최근 자신의 근황이 담긴 사진을 SNS에 올렸다. 이에 악성 댓글이 달리고 성희롱 메시지들을 받게 되면서 강격 대응을 결심한 것을 보인다.

한편 박지민은 최근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이 만료, 홀로서기에 나섰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