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로템, 철도차량 사전품질검증센터 신설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0.21 09:1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창원공장에 파이롯트센터 마련…양산 전 차량 설계 검증 실시

현대로템 창원공장에 신설된 파이롯트센터/사진제공=현대로템
현대로템 창원공장에 신설된 파이롯트센터/사진제공=현대로템
현대로템 (15,900원 상승200 1.3%)이 철도부문 품질 강화의 산실이 될 사전품질검증 센터를 신설했다.

현대로템은 21일 창원공장에 양산 차량 품질 강화를 위한 '파이롯트센터(Pilot Center)'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파이롯트센터는 파이롯트 차량의 설계 검증을 통해 양산 품질을 강화하는 연구개발 시설이다. 파이롯트 차량이란 철도차량 양산에 앞서 설계 등 사전 검증을 실시하는 차량을 뜻한다.

현대로템이 파이롯트센터를 신설하게 된 것은 철도부문 중장기적 지속성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현대로템은 2027년까지 기술선도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VISION 2027'을 지난 3월 발표하며 미래 성장기반 강화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파이롯트센터를 통해 보다 높은 수준의 품질을 확보하고 고객 만족도를 향상시켜 글로벌 철도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것이다.

파이롯트센터는 파이롯트 차량을 통해 양산 전 설계 적합성을 검토 및 검증함으로써 조기에 양산 안정화를 달성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철도사업은 각 프로젝트마다 사양이 모두 다르고 소량생산 구조이기 때문에 설계 후 차량 양산 단계에서 설계변경 등 오류가 발생해 전체 납품일정까지 악영향을 끼치는 사례가 빈번했다.

현대로템은 양산에 앞서 파이롯트 차량을 대상으로 사전 검증 작업을 거쳐 차량 생산에 시행착오를 줄이고 양산 품질을 확보할 계획이다. 파이롯트센터를 통해 설계 검증 절차를 진행하면 설계 변경이 잦은 부분을 집중적으로 검증해 양산 시 설계 변경을 최소화할 수 있게 된다.

현대로템은 지난 8월 철도기술연구소 산하에 파이롯트센터 조직을 구성해 조직운영방안을 마련했으며 이번 달부터 본격적인 센터 운영에 돌입하게 됐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향상된 품질 및 생산효율성을 기반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글로벌 철도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