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일회용기저귀, 의료폐기물서 제외

머니투데이
  • 세종=박경담 기자
  • 2019.10.22 0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부 국무회의 열고 '폐기물관리법 시행령' 개정안 의결

image
조명래 환경부 장관/뉴스1
정부가 의료기관에서 발생하는 일회용기저귀 중 감염의료가 낮은 기저귀는 의료폐기물에서 제외한다.

정부는 22일 국무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폐기물관리법 시행령' 개정안을 의결하고 29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기존에 의료기관에서 발생하는 체액, 분비물 등이 묻은 일회용기저귀는 의료폐기물로 분류됐다. 하지만 앞으로는 감염병환자·감염병의사환자·병원체 보유자에게서 배출되는 경우, 혈액이 함유된 경우에 한해 의료 폐기물로 분류된다.

환경부는 노인요양병원 기저귀 감염위해성 연구를 통해 비감염병환자에게서 발생되는 일회용기저귀는 감염 위해성이 높지 않다고 설명했다.

이영기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관은 "이번 폐기물관리법 시행령 개정으로 불필요한 의료폐기물의 발생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법령 개정에 따른 현장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계도기간을 두고 적극적인 교육과 홍보를 병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