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해영 "수능보다 정시가 공정…대입 정시확대 적극 검토해달라"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2019.10.22 0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국감현장]"학종 공정성 확보에 우선 집중할 것"

image
(안동=뉴스1) 공정식 기자 =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4일 오전 경북 안동시 풍천면 경북도교육청에서 열린 국회 교육위원회의 경북대, 강원대, 안동대, 대구교육대, 경북대병원 등 11개 국립대·국립대병원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2019.10.14/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민들은 수능보다 정시가 공정하다고 한다"며 대입에서 정시 확대를 적극적으로 검토해달라고 요구했다.

김 의원은 21일 국회 교육위원회 종합국정감사에서 "정시를 확대해, 어려운 가정환경에 있는 아이들이 불리한 지위에 놓이지 않도록 각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며 "많은 국민들이, 설령 정시가 확대돼 부유한 가정에서 상위권 대학에 더 많이 진학하는 결과나오더라도 학종(학생부종합전형)에서 나오는 불공정성보다는 더 공정하다고 판단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대입에서 정시 비중을 높이는 것을 미래시대에 맞는 교육을 고민하는 교육전문가들은 우려할 것"이라면서도 "하지만 공교육에 대한 신뢰라는 사회적자본이 부족한 우리 현실에서, 공정이 시대의 과제이고 많은 국민들이 정시를 확대하는게 공정하다고 말하는 만큼 그런 국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다만 정시를 확대하더라도 사교육에 의존하지 않고도 수능을 준비할수 있도록 하는 방향으로 수능을 출제해야할 것"이라며 "학종 공정성 확보방안에 자사고·국제고·일반고 전환 뿐 아니라 대입에서의 정시확대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검토해주길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정시확대요구는 학종이 불공정하다는 인식 때문에 더 크게 높아지고 있는 게 아닌가 본다"며 "학종 공정성에 대한 것을 우선적으로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수능 정시가 4지선다 5지선다 선택형이기 때문에 창의적인 교육과 배치되는 것 아니냐는 의견이 있다"며 "(김 의원의) 취지에는 공감하는데 국민들이 느끼기에 공정한 대입제도가 과연 수시정시 비율로 국한하는지도 깊은 고민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