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노신영 전 국무총리 별세…향년 89세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
  • 2019.10.22 07:5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외무부 장관, 국가안전기획부장, 국무총리 등 역임

image
노신영 전 국무총리가 지난 21일 향년 89세로 별세 했다. 평안남도 강서 태생으로 실향민인 노 전 총리는 1953년 고시행정과에 합격, 1955년 외무부에서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1980년 5공 정권이 들어서자 외무부 장관에 이어 국가안전기획부장(안기부장), 총리 등을 역임했다. 사진은 2018년 5월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전직 총리들과의 만찬에 참석한 노 전 총리의 모습. /사진=뉴스1
노신영 전 국무총리(향년 89세)가 지난 21일 별세했다.

노 전 총리는 평안남도 강서 태생으로 서울대학교 법대에 입학했다. 1953년 고시 행정과에 합격하고 1955년 외무부에서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

1980년 5공 정권이 들어선 뒤에는 외무부 장관, 국가안전기획부장(안기부장), 국무총리 등을 역임했다. 특히 국무총리는 2년 3개월 동안 맡아 김황식 국무총리(2년 4개월)에 이어 두 번째로 오랫동안 총리를 지낸 기록을 남겼다.

그는 1987년 박종철 군 고문치사 사건이 불거지자 정권에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스스로 공직에서 물러났다. 이후 1994년부터 2012년까지 롯데복지재단의 이사장을 맡기도 했다.

노 전 총리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멘토로도 잘 알려져 있다. 그가 1970년대 초대 주인도대사로 나갈 때 반 전 총장이 서기관으로 함께하기도 했다. 1985년 총리로 취임 당시 반 전 총장을 초고속 승진시켜 의전비서관에 임명한 일화도 잘 알려져 있다.

노 전 총리의 빈소는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25일, 장지는 대전현충원이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