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관광인재 모여라"…'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 개최

머니투데이
  • 유승목 기자
  • 2019.10.22 13:5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호텔업, 여행업 등 관광 업종 121개 기업 참여…각종 관광 트렌드 및 일자리 정보도 제공

image
/사진=한국관광공사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한국호텔업협회 등 10개 관광 유관 협회가 공동 주관하고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등이 후원하는 '2019 관광산업 일자리박람회'가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양일 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고 22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이번 박람회에는 호텔업, 여행업, 리조트, 마이스(MICE), 관광벤처 등 다양한 업종의 121개 관광기업이 참여한다. 300명 이상의 채용을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구직자에게 정보를 제공하고, 구인 기업에는 관광인재 발굴 기회를 마련하는 자리다. 실제 '심층면접관'에서는 사전 온라인 서류 전형을 통과한 구직자들이 실제 관광기업의 채용 면접을 보게 된다.

올해는 단순히 일자리 정보만 제공하는 것을 넘어 산업 전반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관광산업 최신 트렌드관'과 '창업특강관'도 운영한다. 최신 트렌드관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기술과 소비 형태 변화에 따라 새롭게 등장하는 기업 및 일자리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창업특강관에서는 △관광벤처 성공 사례 △관광두레 지역관광 활성화 사례 등 관련 강연을 열어 취업 뿐 아니라 창업을 통한 다양한 일자리를 소개한다.

관광 일자리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높이고, 구직자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풍성한 부대 행사도 진행된다. '취업특강관'에선 방송인 타일러 라쉬가 '당신이 인생의 파일럿'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진행하며, 관광 분야 공공기관 합동 채용설명회와 관광업계 현직 선배들과 함께하는 대화형 강연(토크 콘서트) 등도 열린다.

또 관광 유관 협회가 직접 운영하는 직업멘토링관에선 각 분야 실무자들과의 일대일 상담을 통해 생생한 현장 정보와 성공적인 취업 비결까지 얻을 수 있다. 이 밖에도 △관광 분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국내외 사례조사 발표대회 △스마트관광 응용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 개발 공모전 시삭싱 △관광통역 안내와 카지노딜링 경진대회 등 미래 관광인재들이 역량을 뽐낼 수 있는 서비스 경연도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일자리박람회가 관광산업의 구인·구직 불일치 문제를 해소하는 데 기여하길 바란다"며 "좋은 일자리와 준비된 구직자가 연결될 수 있도록 박람회 내실 강화 뿐 아니라 관광일자리센터를 통한 구직자들의 상시 취업 상담과 각종 교육 등 다양한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