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낙연 "한 번의 방일로 해결되지는…그래도 최선"

머니투데이
  • 도쿄(일본)=박준식 기자
  • 2019.10.22 1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2일 일왕즉위식 참석 위한 출국에 앞서 나가미네 주한일본대사 환송 면담…이 총리 "한일 양국이 지혜롭게 해결하자" 덕담

image
(도쿄=뉴스1) 유승관 기자 =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이낙연 국무총리가 22일 일본 하네다공항에 도착, 환영인사와 악수하고 있다. 이 총리는 24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면담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 한일관계 개선을 위한 우호적 여건 조성에 나선다. 2019.10.22/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단 한 번의 일본 방문으로 모든 것이 해결되지는 않겠지만 최선을 다해 한일 양국관계에 진전이 있도록 노력하겠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22일 일왕 즉위식 참석을 위한 도쿄행 출국에 앞서 환송 인사를 나온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일본대사와 20분간 면담을 갖고 이 같이 말했다.

나가미네 대사는 "이 총리님 방문 일정을 보니 과연 일본을 잘 아는 분 다운 계획"이라며 "방문 과정에서 예정하신 분들과 두루 교류하시고 좋은 성과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이 총리는 22일 오전부터 24일 오후까지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단독 면담을 비롯해 14개 공식 일정과 알려지지 않은 몇차례 비공식 일정을 가질 예정이다.

이낙연 총리는 이에 대해 "29년전 선대 아키히토(明仁) 상왕 즉위식에 제가 특파원으로 취재했던 귀한 인연을 갖고 있다"며 "이번에 정부 대표로 (즉위식에) 방문하게 돼 영광"이라고 화답했다. 이어 "즉위하는 나루히토(德仁) 일왕과는 이전에 황태자 시절 브라질에서 만났던 적이 있다"며 "당시 기억에도 따뜻하고 친밀하셨던 분으로, 다가올 레이와(令和, 일본 연호) 시대는 일본 국민에 행복과 활기를 가져다줄 것"이라고 기원했다.

이 총리는 나루히토 일왕에 대해 "한국에 많은 관심을 가진 것으로 안다"며 "그를 계기로 한일관계 역시 조화롭고 성숙한 사이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나가미네 대사는 "즉위식 방문에 대해 대사로서 감사드리고 (이 총리) 재임 기간 중 첫 일본 방문이라 더 뜻깊다"며 "어제부터 각국 외빈이 도쿄에 속속 도착해서 즉위식 환영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 총리는 이에 대해 "단 한 번의 일본 방문으로 모든 것이 해결되지는 않겠지만 최선을 다해 한일 양국관계에 진전이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양국이 어려운 문제를 안고 있지만, 두 나라가 지혜를 가지고 해결해가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나가미네 대사는 마지막으로 "이낙연 총리님이 일본에서도 잘 알려진 분이고, 일본을 잘 아시는 지일파라 (이번 방일에 대한 일본에서의) 기대가 많다"고 성원했다. 나가미네 대사는 내달 한국에서의 3년 임기를 마치고 본국으로 돌아가 차후 영국 대사로 부임할 예정이다. 최근 나가미네 대사와 인연을 쌓은 이 총리는 "어려운 시기에 한국에서 일본 대사로서 지혜롭게 일해줘서 감사하다"고 치하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