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장안대 학생들, 2019년 경기니트 패션쇼 공모전 수상

머니투데이
  • 문수빈 기자
  • 2019.10.23 0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장안대학교는 최근 패션디자인과 재학생 10명이 일산킨텍스에서 열린 '2019년 경기니트 패션쇼 공모전' 본선에 진출해 입선했다고 23일 밝혔다.

2019년 경기니트 패션쇼는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경기섬유산업연합회가 주관해 전국 대학생을 대상으로 차세대 니트 전문 디자이너를 육성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전국 대학교간의 교류 증진을 위해 공모전 및 패션쇼로 꾸며졌다.

장안대 패션디자인과 18학번 김도희, 김미주, 권민경, 배경주, 백지연, 임소희, 정연숙, 정원희, 최홍 등 9명은 여성복 작품을 출품하고 송준혁 등 1명은 남성복 작품을 출품했다. 이들은 학과장 조신현 교수를 비롯한 정미애, 신은진, 류경옥, 김희연 교수의 지도 아래 이번 공모전에 참가했다.

공모전은 지난 5월 24일 1차 포트폴리오 심사를 시작으로 지난달 20일 동대문 DDP에서 2차 실물 인터뷰 심사와 10월 10일에 일산킨텍스에서 3차 심사평가를 진행했다.

학생들은 포트폴리오 심사를 위해 공모할 작품에 대한 개념도와 일러스트레이션 도식화를 완성했고, 작품 제작과 실물 인터뷰 심사를 통과해 본선에 진출했다. 이어 진행된 패션쇼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뒀다.

경기니트 패션쇼 공모전에 참여한 학생들은 "공모전에 참여하면서 전공에 더 큰 관심이 생겼다"며 "준비과정이 힘들고 어려웠지만 수상해 매우 기쁘다"고 입을 모았다.

패션디자인과 조신현 학과장은 "이번 2019년 경기니트 패션쇼 공모전에 참여한 우리 학생들이 지난 6개월간 열정적으로 작품을 준비하는 모습을 보면서 니트 전문 디자이너로서의 발전 가능성을 엿볼 수 있었다"며 "다양한 형태의 니트작품을 구현하는 과정이 학생에게 큰 학습 효과가 있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