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영석 PD "연봉 40억?… 급여에 성과급 합쳐서"

머니투데이
  • 정단비 인턴
  • VIEW 74,491
  • 2019.10.23 06:4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22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

image
사진=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방송화면 캡처본
나영석 PD가 '40억설'로 화제가 됐던 자신의 연봉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서울 마포구 상암동을 찾은 개그맨 유재석, 조세호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유재석과 조세호는 이날 tvN 사옥을 찾아가 건물 안에서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던 중 나영석 PD의 목소리를 듣고 쫓아갔다. 유재석은 나 PD를 본 후 "이런 대어를 낚다니"라며 기뻐했고 "tvN의 왕"이라며 나PD를 추켜세웠다.

나 PD는 "어제 '신서유기7' 첫 녹화를 했다. 재밌게 잘 녹화했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유재석은 나 PD에게 그가 제작한 프로그램에 대한 여러 질문을 한 뒤, 조심스럽게 최근 화제를 모은 '나영석 PD 40억 연봉설'에 관한 질문을 건냈다. 나 PD는 당황했지만 이내 "돈 좀 받았어요"라고 능청스럽게 답했다.

나 PD는 "그게 연봉은 아니다"라며 "너무 민망하더라. 큰 돈이라 감사하긴 하지만 그 날 기사가 났을 때 뭐라고 얘기하기가 민망하더라. 복도에서 만난 후배한테 설명을 할 수도 없고 여러가지로 민망하더라"고 심경을 털어놨다.

나 PD가 말한대로 그가 받은 40억은 '연봉'이 아닌 급여와 성과금이 합쳐진 보수 총액이었다.

최근 CJ ENM이 내놓은 사업 보고서에 따르면 나 PD가 지난해 받은 연봉은 37억 2500만원이었다. 이 중 급여는 2억1500만원이며 상여금은 35억 1000만원이었다. 여기에 각종 보너스 형식의 상여금까지 합쳐져 지난해 나영석 PD는 총 40억 7600만원의 보수 총액을 받았다. 이는 27억 2700만원을 받은 이재현 CJ 그룹 회장의 보수 총액보다 높은 금액이었다.

나영석은 2001년 KBS 27기 공채 프로듀서로 입사한 뒤 2013년 CJ ENM으로 이직해 tvN에서 '꽃보다 시리즈', '삼시세끼 시리즈'. '윤식당1,2' , '신서유기', '알쓸신잡' 등의 흥행 프로그램을 만들어내며 대한민국 예능의 새 역사를 썼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