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KT, 기업은행과 맞손···5G 기반 中企 금융상품 출시한다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2019.10.23 16:3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5G+빅데이터로 저평가 中企 가치 발굴···신속한 여심심사 가능해져

image
SK텔레콤 최일규 B2B사업단장(왼쪽)과 IBK기업은행 이상국 부행장(오른쪽)이 23일 서울 종로구 센트로폴리스 내 SKT 5GX 스마트오피스에서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사진제공=SKT
SK텔레콤 (244,500원 상승1000 0.4%)과 IBK기업은행 (12,250원 보합0 0.0%)이 5G(5세대 이동통신)와 빅데이트를 활용한 중소기업 대상 금융서비스를 출시한다.

SK텔레콤은 23일 IBK기업은행과 서울 종로구 센트로폴리스에서 '5G 기술과 빅데이터 기반 혁신금융서비스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를 계기로 양사는 △5G·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를 활용한 중소기업 금융 고도화 △인공지능(AI)·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 ICT(정보통신기술)를 황용한 IBK기업은행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혁신 중소기업 대상 5G 모바일 엣지 컴퓨팅 구축 활성화 △사회적 가치 창출 및 신규 사업 개발 등을 함께 추진한다.

특히, 양사는 5G와 IoT빅데이터를 활용한 중소기업 대상 특화 금융서비스를 우선 공개한다. 5G 네트워크와 IoT 기반 빅데이터로 실시간 설비 가동 상황과 주변 상권 유동인구 등을 파악하고, 이를 근거로 중소기업들의 숨은 기업 가치를 찾아내 정확하고 신속한 여신심사를 할 수 있다는 것이 양측의 설명이다.

아울러 SK텔레콤의 모바일 내비게이션 '티(T)맵'에 전국 IBK기업은행 지점들의 영업시간, 실시간 창구 대기시간 등을 제공하는 서비스도 탑재할 계획이다. 5G 엣지 컴퓨팅이 필요한 중소·중견기업에 자금부터 설치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방안도 함께 추진한다.

최일규 SK텔레콤 B2B사업단장은 "SK텔레콤의 5G와 ICT가 강소기업 육성 등 대한민국의 혁신성장을 뒷받침할 것"이라고 전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