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SKT, 저전력 IoT 전용망 100만 회선 돌파

머니투데이
  • 임지수 기자
  • 2019.10.23 10:0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SK텔레콤은 자사 저전력 광역 네트워크(LPWA) 가입자가 국내 최초로 100만 회선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 (242,000원 보합0 0.0%)은 자사 저전력 광역(Low-Power Wide-Area, 이하 LPWA) 네트워크 가입자가 국내 최초로 100만 회선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사물인터넷 전용망의 일종인 LPWA 네트워크는 휴대전화 대비 상대적으로 소량의 데이터를 주고받는데 특화돼 있고 유지비용도 저렴해 다수의 기기를 연결하는 사물인터넷(IoT)에 적합하다.

SK텔레콤은 저전력·저용량 데이터 전송에 적합한 로라(LoRa)와 전력 효율이 좋은 캣엠원(LTE Cat.M1) 두 종류의 네트워크를 제공 중이다. 특히 SK텔레콤의 캣엠원은 서비스 출시 1년 6개월만인 올 10월말 기준 78만 회선을 달성했다.

SK텔레콤은 "LPWA 네트워크의 100만 회선 돌파로 IoT의 산업화가 보다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에너지 사용량 모니터링, 사회안전망 강화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진정한 초연결 시대를 구현하는데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이번 LPWA 100만 돌파를 맞아 향후 다양한 기업∙기관∙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생태계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인공지능(AI)∙빅데이터 기반 산업 혁신도 가속화할 계획이다. 또 산업 생산성을 높이고 국민 생활편의를 개선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한편 SK텔레콤은 이날 서울 코엑스에서 개막하는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서 5G(5세대 이동통신), IoT, 데이터, AI 등 자사가 보유한 ICT 서비스를 대거 선보인다.


장홍성 SK텔레콤 IoT/데이터 사업단장은 "SK텔레콤은 산업과 네트워크의 융합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사회적인 가치 창출을 통해 사회 구성원들과 함께 세상을 변화시키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