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故 설리 유작 '페르소나2', 공개될까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
  • 2019.10.23 15:3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첫 번째 단편 촬영 마쳤지만…비보로 촬영 중단

image
고(故) 설리(본명 최진리·향년 25세)/사진=임성균 기자
고(故) 설리(본명 최진리·향년 25세)가 사망 전 '페르소나2'를 촬영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페르소나2의 제작사인 미스틱 스토리는 공식입장을 통해 "설리는 페르소나 시즌2의 주인공으로 5편의 작품 중 2편의 촬영이 진행 중이었다"면서 "현재 이 프로젝트와 관련해 공개 여부 등 어떠한 것도 정해진 게 없다"고 밝혔다.

앞서 설리는 페르소나2 촬영을 진행하던 중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페르소나'는 4명의 감독이 한 배우를 뮤즈로 해 만든 단편 4개를 하나의 영화로 만든 작품으로 가수 윤종신이 기획했다.

페르소나1에는 아이유가 주인공으로 참여해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됐다. 이어 설리가 발탁돼 촬영을 진행했다. 첫 번째 단편 촬영을 마쳤고,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진행된 두 번째 파트 촬영을 하던 중 설리가 세상을 떠나며 중단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설리는 지난 1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팬들과 마지막 작별 인사를 나눈 설리는 17일 발인을 하고 영면에 들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