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슈퍼맨' 박주호, 현대오일뱅크 주유원으로 깜짝 변신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2019.10.23 16:1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 왼쪽부터 김보경, 김승규, 박주호, 이근호선수/사진제공=현대오일뱅크
'슈퍼맨' 박주호와 '국가대표' 김보경, 김승규, 이근호 선수를 우연히 들른 주유소에서 만난다면? 울산 동구에 위치한 울산셀프 주유소에서 축구팬들에게 이런 일들이 실제로 벌어졌다.

현대오일뱅크는 23일 울산현대축구단을 대표하는 박주호, 이근호, 김보경, 김승규 선수가 일일 주유원으로 나섰다고 이날 밝혔다.

선수들은 차량에 직접 주유를 해주고 세차 차량 물기를 닦아주는 깜짝 이벤트를 선보였다.

행사 시작 전부터 주유소는 선수들을 보기 위해 방문한 팬들로 가득 찼다고 한다. 선수들은 쉴새 없이 쏟아지는 팬들의 사인과 사진 촬영 요청에도 흔쾌히 응했다.

2013년 윤활유 브랜드 '현대엑스티어'를 출시한 현대오일뱅크는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울산현대 유니폼과 경기장 등에 광고를 실시하고 있다. 올 시즌에는 울산현대가 전북현대와 피 말리는 선두경쟁을 펼침에 따라 노출효과가 극대화됐다.

현대오일뱅크는 브랜드 노출로 인한 광고 효과가 연간 4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예능 출연과 국가대표 선발로 소속 선수들 인지도가 높아진 것도 고무적"이라며 "고객들이 차별화된 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도록 축구단과 연계해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