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속보] 정경심 측 "오랜 시간 조사 가정 고통…불구속 재판 진행돼야"

머니투데이
  • 이정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0.23 18:0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 L]

조국 전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측 변호인은 23일 서울지방법원에서 열린 정 교수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끝낸 뒤 오랜 시간 검찰 조사로 많은 고통을 받았으며 앞으로 차분하게 재판은 불구속으로 진행돼야 한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