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이오케이, 비덴트에 투자 "가상통화 거래소 등 신사업 투자"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2019.10.24 08:3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비덴트와 가상통화 경쟁력 강화 전략 모색

아이오케이 (1,700원 상승50 3.0%)가 가상통화 거래소 빗썸의 주주사인 비덴트 (8,530원 상승20 0.2%)에 투자하며 신사업 확대에 나선다.

23일 아이오케이는 비덴트의 11회차 전환사채(CB)에 422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내년 CB를 전환하면 비덴트의 지분 17.05%를 확보하게 된다.

비덴트는 지난 9월 사운더스투자조합과 비엔글로벌투자조합을 대상으로 타법인취득 목적의 500억원의 CB를 발행했고, 아이오케이가 422억원을 투자했다.

아이오케이는 비덴트와 가상통화 관련 기업의 지분을 인수해 본격적인 신사업 확대에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안정적인 수익을 낼 수 있는 가상통화 거래소 또는 솔루션 기업 지분 인수를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증권업계는 최근 무산된 가상통화거래소 빗썸 매각과 관련해 비덴트가 직접 나설지도 관심 갖고 있다.

비덴트는 빗썸의 운영사인 비티씨코리아닷컴의 지분 10.6%와 비티씨코리아닷컴의 최대주주인 비티씨홀딩컴퍼니의 지분 9.5%를 보유하고 있다.

올해 비티씨홀딩컴퍼니의 지분을 전량 BTHMB홀딩컴퍼니에 매각을 추진했으나, BTHMB홀딩컴퍼니가 잔금을 지급하지 못하면서 9월 30일 계약이 최종 파기됐다.

비덴트는 비티씨홀딩컴퍼니 매각이 무산된 만큼 가상통화 사업의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기업 인수를 다각도로 검토할 방침이다. 가상통화 거래소 인수도 검토 중인 만큼 추가적으로 비티씨홀딩컴퍼니의 지분을 인수할 가능성도 열려있는 셈이다.

또 아이오케이의 사주인 원영식 W홀딩컴퍼니 회장이 홈캐스트의 M&A(인수합병) 과정에서 자본시장법 위반으로 기소된 혐의에 대해서 무죄를 받은 이후 첫 M&A라는 점도 관심 요소다.

아이오케이 관계자는 "기존 엔터테인먼트와 외식 사업 외에 약 1000억원의 보유 자금으로 투자수익과 신사업 추진을 위해 비덴트 투자를 결정했다"며 "뛰어난 기술력을 지닌 가상통화 기업에 투자해 산업 성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